싱글벙글 쇼

고마해라, 마이 했다 아이가?!?!

kuikui 2 129

아놔! 울신랑때문에 환장하겠습니다.

왜 울 신랑은 이런 초능력이 있단 말인가요?????

그냥 넘어가면 되는 일상적인 번호들이 왜, !!!

눈에 들어오는 것일까요?

 

우리신랑은 번호에 꽂혔어요,

정확히 말하면 숫자에 좀 꽂힌 셈인데,

시계부터 왠만한 숫자가 나오는 것들..

12:34 11:11 22:22

12:12 아니면, 2121 등등,,, 갖다 댈려면 무한대입니다.

얼마전 한국출장 가 있는데 새벽에 까똑까똑하며 오길래

급한일인줄 알고 깜짝 놀랬었는데

시계 사진 찍어서 카톡합니다 ㅜㅜㅜㅜ


근데, 급기야 오늘 오후에 ㅠㅠㅠ

제가 운전을 하고 있는데, 제 계기판에 마일리지 하필 ㅜㅜㅜ

33333 인겁니다.

사실 그전부터 계속 자기가 알고 있었기에,

운전할때마다 아주 신경쓰이게 하고 있다가,

번호가 딱 바뀌니, 호들갑을 떨고 난리가 나는겁니다.

사진 찍어야 된다고 차세우라고,,, 아효!!


전 이미 도로를 달리고 있었고,

결국 난리치는 바람에 제가 정신이 없어서 앞차를 살짝 쿵하고

추돌했다는 거 아닙니까?

다행히도 경미했기에 망정이지,,

사고 수습 다하고 집에 왔는데,

집에 들어서자 마자 울신랑이 저에게 들이미는거,,  

자기가 찍은 계기판 사진,


그 정신 없는 틈을 타,

어쨋든, 사진을 찍었다는거 ㅜㅜㅜ

이 신랑을 살려둬요, 말아요??????

제발 정신좀 차리라고 말좀 해주세요 ㅜㅜㅜ

 


 

Comments

쮸니오빠
kuikui 님 너무 재미있는 글 고맙습니다.
그래도 큰사고로 이어지지 않아 다행이네요....
오늘(12/11) 월요일 클릭클릭 시간에 방송 준비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싱그리명기
저랑 증세가 같아요 ㅋㅋ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1 상처 댓글1 싱그리명기 3일전 53
130 공단이란 댓글1 상원 10일전 58
129 신청곡 입니다 댓글5 moca 01.03 110
128 새해 첫날, 큰일 치룸 댓글2 산넘고물건너 01.01 109
127 ????새해 달력 배달합니다~???? 댓글2 개구장이 천자 12.31 103
126 안녕~ 2017년!! 댓글2 달라스사랑해 12.28 80
열람중 고마해라, 마이 했다 아이가?!?! 댓글2 kuikui 12.09 130
124 지난 화요일 방송을 다시듣다가.... 댓글2 데이빗 12.02 146
123 신청곡요~ 댓글1 데이빗 11.21 139
122 시어머니가 오셨습니다. 댓글2 웰컴투시월드 10.21 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