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아침

9월 16일 전우익 시

dallasvivi 3 395

안녕하세요, 

9월 16일 좋은아침 ,넘 좋은 ,이쁜 싯귀를 들었어요,

'부끄러운 건 나인데 석양은 더 붉어지고....'

누구 시인지요 , 시의 전부를 알수 있을까요?

 

Comments

하이채은
dallasvivi님~~~~
답변이 늦어서 죄송합니다^^
시의 전부를 곧 올려드리도록 할께요!
방송 청취해주시고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
하이채은
이생진 시인의 시 <성산포에서> 일부분 소개해 드렸습니다.
"술은 내가 마시는데/취하긴 바다가 취하고/
성상포에서는 바다가 술에 더 약하다"

"즐거운 건 내 마음인데 팔랑거리며 까불거리는 건 나뭇잎이고,
사랑하는 사람이 그리운 건 나인데 구름이 먼저 그곳으로 달려가고,
부끄러운 건 나인데 석양이 먼저 볼을 붉히고.......
그렇게 자연이 내 마음의 대변자가 되어줄 때가 있습니다."
이 구절은 시의 일부분은 아니구요, 시를 읽은 감상평인데 꼭 시구의 일부분 같네요.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dallasvivi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7 짤자료이런건봐야죠 bnamwgbj46192 5일전 16
146 배꼽빠지는사진헐... zzndmptc62505 5일전 14
145 기분내는짤한번보려다계속봄 bnamwgbj46192 5일전 15
144 최신의자료에요 zzndmptc62505 5일전 12
143 생일 축하 ♬행복한여인♬ 11.14 125
열람중 9월 16일 전우익 시 댓글3 dallasvivi 09.17 396
141 "구약 내러티브 자세히 읽기" 세미나 안내 댓글1 Caleb 06.19 570
140 DFW 피자 맛집 여섯 곳을 소개합니다! 댓글1 하이채은 05.30 626
139 신청곡 입니다 댓글1 모모 04.14 750
138 좋은 아침 입니다 댓글3 모모 04.07 7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