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 산책

너의 말로 하루를 살았네,,

모모 2 66

 

너의 말로 하루를 살았네 / 이효숙


살 속을 파고들던
가시 같은 마음이 
봄 햇살로 거니는
부드러운 너의 말로 녹아내려

 

앙상하게 드러난 줄기에도
새 생명 같은 피 돌기로 
잎이 피길 바라며 
하루를 살았네.

 

바위만한 아픔만을 안겨줘도 
같은 색깔 
같은 무늬로
포근히 감싸주는

사랑한다는 말 


그 한마디에 
텅 빈 가슴에 번지는 
초록빛 웃음 
이보다 더한 아름다움이 있을까

 

사는 날이 
서걱 이는 허무로 
삼킬 수 없는 하루가 되어도 
같이 바라보는 아름다움이 있기에

 

너의 말은 
내 안에 둥지를 틀고
슬픔조차도 희망이 된다.

 

Comments

모모
예리님..ㅡ**
그새 한주가 주말
봄 향기 가득한 주말이네요
 
우리의 위로 한마디에 누군가는
살아갈 용기와 희망을 줍니다

오늘도 명품클산  기대 합니다 ,,ㅎㅎ
신청곡 입니다 

*Czardas by V. Monti .

*Mozart - The Marriage of Figaro Overture (K.492)
YeRiMuSe
모모님~
좋은 글과 신청곡 감사합니다. ^^
그렇습니다. 따뜻하게 건넨 말 한 마디에 누군가는 큰 힘을 얻을 수 있죠.
포근한 주말 보내세요~~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3 클래식 음악으로,, 댓글1 모모 5일전 64
열람중 너의 말로 하루를 살았네,, 댓글2 모모 8일전 67
121 4월의 첫 주말이네요 댓글2 모모 04.04 103
120 클산 오주년,, 축하 드립니다 댓글2 모모 03.29 139
119 와우~ 벌써 5주년! 댓글1 예쁘고아름다운 03.16 156
118 5th Anniversary 클산을 맞이하며 댓글1 휴스톤가정주부 03.15 163
117 클산 5주년을 축하합니다~~ 댓글1 ㅁGoldㅁ 03.15 179
116 사랑 받기위해 태어난 Ms B님 휴스톤가정주부 02.09 274
115 예쁜 예리님의 생일을 맞이하여 휴스톤가정주부 02.09 334
114 나의 동생 Katie의 50세 생일을 맞이하며 휴스톤가정주부 10.19 6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