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14일, KCUMC에서 달라스 교협 신년 하례회 열려

0

 

지난 일요일(14) 저녁 6, 달라스 중앙연합감리교회에서 달라스 교회 협의회 신년 하례회가 있었다.

70여 명의 목사, 사모, 장로들이 모인 가운데, 조흥수 목사(은혜 교회/목사회 회장)의 사회로 시작된 신년 하례회는 중앙연합감리교회 찬양팀의 찬양으로 시작하여, 연합 장로교회 김주교 장로의 기도가 이어졌다.

이날 말씀을 전한 이성철 목사(중앙연합감리교회/교회 협의회 회장)는 시편 65 6-13절 구절을 가지고 하나님의 은혜를 설교했는데, 하나님과의 관계는 언약 계약 관계이며, 하나님 은혜를 받으면 다른 사람들에게 그 은혜가 보여져야 우리를 통해 보여져야 한다를 전하면서, 모든 회원 교회 위에 하나님의 약속의 말씀이 이뤄지길 기도했다.

신년 하례회는 1부 식사 교제, 2부 예배에 이어, 3부 회원 교회 및 기관장 소개가 있었는데, 2018년 달라스 교회 협의회를 이끌어갈 임원진에는 회장 이성철 목사, 부회장 김귀보 목사, 김주교 장로, 서기 김요한 목사, 회계 이종화 장로, 총무 손해도 목사가 이끌어 간다.그리고 분과 위원에는 예배, 선교 분과 등 8개 분과 위원과 목사회, 사모회가 구성되어 있다.

달라스 교회 협의회는 교파를 초월한 달라스 내 한인 교회들의 연합회로 50개 교회가 회원교회로 가입되어 있다이 날 신년 하례회에 참석한 70여 명의 회원 중 19명이 침례교 목사 및 사모로 가장 많은 참석자가 왔고, 그리고 장로교, 감리교 등 순으로 회원 교회 목회자, 사모, 장로 등이 참석했다.

이성철 목사는 “달라스 모든 교회들이 하나가 되어 달라스 한인들을 잘 섬겼으면 좋겠고, 한인들도 교회를 이해하고 교회를 서로 돕고 격려해 주는 한인 공동체가 올 해 꼭 생겼으면 좋겠다”는 말을 전했고, 김귀보 목사는 “교회가 연합하고 협력하여, 한인 사회가 커져감에 따라 교회들의 역할이 커져가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달라스 교회들이 잘 연합하여 어떻게 하면 한인 사회를 섬길까 고민한다.”며 한인 사회 내 교회 협의회 역할을 확대할 계획을 고민 중이라고 말했다.

3부 순서에서 축사를 맡은 달라스 한인회 유석찬 회장은 ‘달라스에서 든든한 신앙의 울타리가 되어준 교회 협의회에 감사를 표하며, 미국 이민 최초 이민자는 인천 내리 교회에서 오신 분들이었고, 미주 내 한인 사회가 최초로 형성된 곳도 교회 였으며, 미주 한인 이민 역사는 교회에서 시작되었음’을 말하며 교회 협의회에 감사의 말을 전했다.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knet730.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손잡고 함께 가세!' 빛내리 한가족 축제 열려..

지난 주일(13일) 빛내리교회에서 제 3회 빛내리 한가족 축제가 열렸습니다. ‘손잡고 함께 가세’라는 표어 아래, 시작된 이날 행사는 오전에는 영어권과 함께 전 교인 연합 예배를 … 더보기

전교인이 하나된 영락교회 '성경필사 전시회'

지난 13일(주일), 영락교회 문화센터 로비에서 성경 필사 전시회가 열렸다. 4월부터 시작된 성경 필사는 교역자와 청년부를 비롯한 31개의 순이 성경의 각 권을 택해서 필사하는 형… 더보기

중앙연합감리교회 창립 37주년 기념 부흥 성회

지난 5월 10일(목)부터 13일(일)까지 달라스 중앙연합감리교회에서 창립 37주년 기념 부흥 성회가 열렸다. 한국의 일산 지역에 위치한 세계로 금란교회의 담임인 주성민 목사가 '… 더보기

영락장로교회, 온교회가 하나된 선교 바자회 열려

지난 4월 21일 토요일, 영락장로교회에서 선교 바자회가 열렸다. 아침 8시부터 분주하게 시작한 이번 선교 바자회는 이집트, 과테말라, 멕시코, 중국, 태국, 알마니아, 체로키 지… 더보기

'오랜 기다림 끝..' 하나로교회 새성전 착공 예배 드려

지난 4월 22일 주일 오후 3시 30분, 달라스 하나로교회 (신자겸 목사 시무)가 오랜 기다림 끝에 감격적인 새성전 착공 예배를 드렸다. 신자겸 담임 목사는 성전 이전이 예상보다… 더보기

'아버지가 살아야 가정이 산다' 달라스 아버지 학교 열려..

지난4월14일과15일빛내리교회에서제25기두란노달라스아버지학교가열렸다.아버지학교는한국사회,특히이민사회가가장많이가지고있는문제가가정의문제인데,가정의문제는바로아버지의문제라는인식위에올바른아… 더보기

새롭게 캐롤튼 시대를 맞이한 안디옥교회 입당 감사 예배 열려..

지난 9일 월요일 저녁 7시 캐롤튼에 위치한 안디옥 교회에서 입당 감사예배가 있었다. 갈랜드 지역에 위치해 있던 안디옥 교회는 32년만에 교회를 이전하면서 새롭게 캐롤튼 시대를 맞… 더보기

청소년들의 뜨거웠던 교회 대항 농구대회 열려..

지난4월7일토요일오전8시부터달라스중앙연합감리교회에서제1회달라스교회대항청소년농구대회가열렸다.이번농구대회에는글로벌하베스트교회,빛과소금의교회,빛내리교회,베다니교회,수정교회,세미한교회,영… 더보기

‘2018 부활절 연합 새벽 예배’ 은혜 안에 드려져

달라스교회협의회(회장이성철목사)가주최한2018년부활절연합새벽예배가은혜가운데드려졌다.4월의첫날인지난1일(일)새벽5시30분,캐롤튼에위치한세미한교회에서열린부활절연합새벽예배에달라스지역한인… 더보기

“아름다우신” 심형진 전도사와 함께 한 뜨거운 찬양의 열기

지난 3월 9일 금요일 저녁, 빛내리 교회에서 심형진 전도사 찬양집회가 열렸다. 심형진 전도사는 중, 고교 시절부터 예수전도단에서 신앙훈련을 받고 아세아 연합 신학대학에 진학하였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