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당분간 DACA (청소년 추방 유배) 갱신 가능해져...

0

DACA (청소년 추방 유배) 갱신 가능. 드림어들이 다시 드림을 할 수 있게 되었다. 당분간은…..

 

미국 국회 이 문제로 정치적인 싸움 그만 하고. 드림법안 제정 촉구.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불법체류 청년 추방 유예 (다카, DACA)’프로그램을 공식 폐지했다.

그로인하여 80만명에 해당하는 드리머(Dreamer)들의 꿈 또한 완전히 사라지게 되었다.

대부분의 다카 수혜자들은 본인들의 부모에 의해 아주 어린 나이에 미국으로 넘어왔다.

그들은 미국이 본인들의 나라라고 믿으며 살아왔다.

오바마 대통령은 다카 프로그램을 시작했고, 이로 인해 불법으로 미국에 체류하던 약 80만명 해당하는 사람들이 국외 추방으로부터 보호 받게 되었다.

뿐만 아니라, 미국에서 합법적으로 일도 할 수 있게 되었다.

대부분의 다카 수혜자들은 학교에서 공부하고 있거나 혹은 생산적인 경제 활동을 하고 있다.

 

2017 9 5,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갑작스럽게 다카 프로그램의 공식 폐지를 선언했다.

이에, 오바마 정부 때 다카 프로그램을 만들었던 Janet NapolitanoUniversity of California 학교를 대표하는 사람으로서 트럼프 대통령의 그러한 행동은 행정적 절차와 헌법적 절차를 무시하는 것이라고 비난하며 트럼프 정부를 고소했다.

뿐만 아니라, 뉴욕 법무장관을 비롯한 다수의 민주당 성향을 지닌 주 정부의 법무장관들 또한 트럼프 정부를 상대로 소송을 했다.

그들은 갑작스런 다카 프로그램의 폐지는 멕시코 사람들에 대한 적대감에 기반한 것이라고 비난했고, 트럼프 대통령이 대통령 선거 운동 때 했던 말들이 이를 입증한다고 말했다.

 

다카는 어떻게 되는가? 다카 갱신은 가능, 새로운 다카 신청은 불가능.

2018 1 9, 미국 샌프란시스코 연방 법원은 다카 프로그램의 일부 내용을 그대로 유지할 것을 명령했다.

해당 판결은 미국 국토안보부로 하여금 "다카 갱신 신청을 다시 받을 것을 합리적인 공고를 통해 알릴 것"을 명령했다.

또한, 어떻게 갱신 신청을 받을 것인지에 대해서도 명시할 것을 명령했다.

하지만, 해당 명령은 기존의 다카 프로그램의 수혜자들이 현재 다카를 갱신하는 것에만 해당되지, 기존에 다카 프로그램의 수혜자가 아닌 경우는 해당 사항이 없다.

 

2018 1 15, 미국 이민국 (USCIS)은 해당 판결에 대한 발표가 있었다.

옛날에 다카 갱신 할 때처럼 똑 같은 비용과 똑 같은 방식으로 신청을 하면 된다

단지 고등 (항소) 법원으로 어떤 다른 결정이 있을 때 까지는.

 

드림 법안의 앞날은트럼프의 “거지 소굴(Shithole)” 나라의 언급으로 불투명 해졌다.

 

80만명 이상 되는 드림머들의 삶을 불안하게 하는 이러한 정치적인 싸움을 이제 그만 해야 할 것이다

1월 둘째 주에 백악관에서 트럼프 행정부와 여러 상원 위원 및 이민국 대표들이 모여서 드림법안을 포함하여 이민법의 개정안에 대해서 논의를 했다.

그러나 아무런 진전이 없이 엉뚱한 대로 “불꽃”이 튀었다

트럼프 대통령이 아이티를 비롯해 아프리카에 있는 나라들을  “거지 소굴” 이라고 거듭 표현했다.

트럼프는 왜 “거지 소굴” 같은 나라에서 오는 사람들을 미국이 받아야 하냐고…반면에 왜 노르웨이 같은 나라에서 미국을 오면 좋은 텐데.” 라고 말했다.

이러한 트럼프 대통령의 정말 모욕적이고 인종차별 적인 막 말로 엄청난 사회적인 화제가 되었다.

이민자의 나라 미국 대통령으로서는 도저히 할 수 없는 막 말을 한 것이다.

이렇게 감정적으로 격화된 화제가 가라 앉은 다음에야 의미 있는 드림법안을 다시 재고 할 수 있을 것이다.

 

트럼프 행정부 또 공화당의 극 보수세력의 상당수의 국회 위원들은 미국과 멕시코에 만리장성 같은 장벽을 쌓는 엄청난 비용(19 billion dollars)을 민주당에서 승인을 하면 드림법안을 고려 해 볼 수 있다고 주장 해 왔다

바라기는 양당이 만리장성 같은 장벽이 아니더라도 국경을 더 강력히 보호 할 수 있는 예산과 드림법안이 잘 절충되어 좋은 타협안이 나오기를 기대한다.

 

 

기사 제공: 김기철 이민 변호사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knet730.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손잡고 함께 가세!' 빛내리 한가족 축제 열려..

지난 주일(13일) 빛내리교회에서 제 3회 빛내리 한가족 축제가 열렸습니다. ‘손잡고 함께 가세’라는 표어 아래, 시작된 이날 행사는 오전에는 영어권과 함께 전 교인 연합 예배를 … 더보기

전교인이 하나된 영락교회 '성경필사 전시회'

지난 13일(주일), 영락교회 문화센터 로비에서 성경 필사 전시회가 열렸다. 4월부터 시작된 성경 필사는 교역자와 청년부를 비롯한 31개의 순이 성경의 각 권을 택해서 필사하는 형… 더보기

중앙연합감리교회 창립 37주년 기념 부흥 성회

지난 5월 10일(목)부터 13일(일)까지 달라스 중앙연합감리교회에서 창립 37주년 기념 부흥 성회가 열렸다. 한국의 일산 지역에 위치한 세계로 금란교회의 담임인 주성민 목사가 '… 더보기

USPS, 고성장 Collin County Zip Code 변경

[앵커] US Postal Service(USPS)가 고성장 지역인 Collin County의 Zip Code를 변경할 예정입니다. 급속히 확대된 해당 지역의 우편 업무의 효율화를… 더보기

생후 7개월 아기, 고온 차 안 방치로 숨져

기온이 100도까지 치솟은 이번 주 수요일, 남부 텍사스에서 생후 7개월 된 아기가 아버지의 실수로 차 안에 거의 온 종일 방치돼 있다 숨진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지난 1… 더보기

동부 텍사스, 개인 부지의 마리화나 3000 그루 적발 페기돼

동부 텍사스에서 불법 재배된 마리화나 3000여 그루가 관계 당국에 적발돼 폐기됐습니다. 이번 주 월요일, 한 주민이 Hunt County 동북쪽에 위치한 자신의 소유지에서 마리화… 더보기

새끼 고양이 학대한 Dallas 동물보호국 직원 체포돼

Dallas 동물보호국 직원이 동물 학대 혐의로 이번 주 수요일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해당 시 관계 당국이 동물 보호 절차 위반과 동물에 대한 폭력 행사를 이유로 동물보호국 직원을… 더보기

텍사스 주 검찰청, Opioid 남용 이유로 대표 제조사 고소

[앵커] 텍사스 주 검찰청이 마약성 진통제인 Opioid 남용 이유로 대표 제조사를 상대로 소비자 보호 소송을 냈습니다. 텍사스에선 Texarkana와 Odessa 등 4개의 도시… 더보기

구걸 퇴치 프로그램으로 홈리스 지원 나선 Fort Worth

[앵커] Fort Worth 시가 불법 구걸 행위를 퇴치하고 홈리스들을 지원하기 위해 새로운 기부 프로그램을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재 Fort Worth 시에서 구걸 행위… 더보기

지난 9일 살해된 트렌스 젠더 여성 살해 용의범 체포

[앵커] 지난 9일 자신의 아파트에서 살해된 26세의 트렌스젠더 여성 Carla Patricia Flores-Pavon의 살해 용의자가 체포됐습니다. 용의자는 24세의 남성으로 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