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영주권 신청자들이 받는 정부의 공공 혜택을 받아도 되는가?

0

 

영주권 신청자들이 정부의 공공 혜택을 받으면 영주권 거절되는가?

 

요즘 트럼프 행정부에서 불법체류자나 영주권 신청자들이 “미국의 공공혜택”을 많이 받는다고 주장하며 이 부분을 개혁하겠다고 여러 번 발표를 했습니다.

이러한 발표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두려워하고, 많은 문의가 있었습니다.

현 이민법 상에서 미국 주 정부나 연방정부를 통해 공공 혜택을 받으면 입국 거절 사유나 영주권 거절 사유가 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런 경우는 실제적으로 거의 없습니다.

지금 현 이민법으로 공공 복리 혜택을 받거나 혹시 미래에라도 복리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처지가 된다고 생각하면 이민 비자 거절 사유 및 영주권 거절 사유가 됩니다. 

그러나 99%의 경우 영주권자는 미국 주 정부나 연방정부가 제공하는 공공 혜택을 받을 수가 없습니다.

혹시라도 받을 수 있는 케이스가 있기 때문에 이민법으로 그렇게 되지 않도록 법적인 장치 (affidavit of support)를 해 놓았습니다.

또한 혹시라도 영주권을 받고 아직 미국에 세금 한 푼 내지 않았는데 공공 혜택을 받을 것을 염려하여 가족 이민인 경우 재정 보증인을 필요로 합니다.

그리고 재정 보증인이 미국 연방 정부 tax 상으로 income이 충분하지 않을 경우 income이 있는 다른 Co-sponsor 가 필요됩니다.

그 이유는 혹시라도 영주권자가 된 다음에 미국의 공공 혜택을 받으면 재정 보증인과 Co-sponsor에게 미국 정부에서 변상을 법적으로 요구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모든 가족 이민을 하는 분은 재정 보증인이나 co-sponsor affidavit of support form I-864을 사인하게 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실제적으로 영주권자가 “장애자”가 되지 않는 한 공공 혜택을 받지 못하게 되어 있습니다.

그러므로 사실상에 이런 경우는 없기 때문에 Paper works로 그치게 됩니다.

그렇지만 혹시 이런 일이 있을 수도 있기 때문에 I-864의 법적 장치를 해 놓은 것입니다.

거의 20년 영주권 신청자가 주 정부나 연방정부의 공공 혜택을 받아 영주권 거절 사례를 한 번도 보지 못했습니다.

그리고 연방정부에 재정 보증인에게 변상을 요구하는 것도 한번도 못 보았습니다.

그래서 사실상 99%의 경우 재정보증 서류 (I-864) Paper works으로만 존재 합니다.

 

무엇이 이민 법이 말하는 “공공 혜택”은 무엇인가?

이민법으로 공공 혜택에 포함 되는 것은 주 정부나 연방정부의 program을 통하여 지속적인 혜택을 받는 것을 의미합니다.

Medicare, Medicaid, SSI (Social security Supplement Income)등등 대부분은 미국 시민권자만 받을 수 있는 혜택입니다. 

그리고 저소득층 교육지원은 시민권자든 영주권자든 불법체류자든 신분에 상관없이 고등학교까지는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 헌법의 판례법으로 결정된 것입니다.

그리고 교육 지원은 이민법상 “공공 혜택”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그리고 emergency 차원에서 병원의 보조를 받는 것 역시 공공 혜택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건강 보험 보험료 보조금도 이민법이 말하는 공공 혜택이 아니라고 봅니다.

트럼프 행정부의 반 이민 정책의 일환으로 자녀가 공공 혜택을 받을 때에 부모의 영주권을 거절 할 수 있도록 고려하고 있습니다.

현재 많은 한인들이 건강보험 보험료 보조금과 푸드스탬프, CHIP, WIC, 혜택을 많이 받고 있습니다. 

앞으로는 이런 혜택을 받는 경우 영주권 취득에 어려움이 있게 된다는 보도를 많이 보았습니다.

그러나 특별한 경우가 아니고는 염려 할 필요가 없습니다.

대부분의 한인들이 받고 있는 혜택은 그들의 자녀가 시민권자이기 때문에 받는 것입니다.

이것은 스페니쉬 계통이나 흑인 및 백인도 동일합니다.

아직까지는 자녀가 시민권이기 때문에 받은 것은 “본인”이 받는 것이 아니므로 문제가 없습니다.

그러나 Trump 행정부가 이 부분을 개혁 하려고 합니다.

자녀가 시민권 자로서 혜택을 받을 경우 부모의 영주권을 거부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이것은 미국 헌법 14 (equal protection) 평등 보호법에 저촉된다고 봅니다.

왜냐하면 이런 자녀들 둔 백인이나 흑인도 똑 같은 혜택을 받는데 불법체류자의 시민권자 자녀가 혜택을 받는다고 해서 부모의 영주권을 거절하는 것은 평등보호법에 위배 되는 것입니다.

 

트럼프 행정부의 반 이민적인 정치 선동과 그것이 실제로 미치는 영향.

트럼프 행정부 및 미국의 반 이민 정서를 가진 보수언론들은 불법 체류자들이 공공 복리의 혜택 (Public assistance)를 많이 받고 있다고 주장 합니다.

그러나 이 부분은 사실이 아닙니다.

불법 체류자들은 Public assistance 를 법적으로 못 받게 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영주권자 되기 전에나 영주권자가 되더라도 국가에 세금은 내지 않았거나 덜 내었을 경우 법적인 장치가 I-864 (재정보증 서류)통해 다 되어 있습니다.

세금은 아직 내지 않은 사람들이 국가의 공공혜택을 받지 못하게 하며 또 혹시 특별한 경우 공공 혜택을 받더라도 재정 보증인에게 나라가 변상을 요구 할 수 있게 법적인 장치가 되어 있습니다.

단지 이러한 반 이민 정서를 미국사람들에게 부축이고 이민자들에게 좋지않는 편견을 조장하기 위한 트럼프 행정부의 정치적인 선동이라고 보여집니다.

트럼프 행정부의 반이민정책이 어디까지 미칠지 두고 보아야 할 것입니다.

지금까지는 거의 다 “협박”에 불과 했습니다.

특별히 시민권자 자녀가 공공혜택 받는 부분은 아직까지는 받아도 문제가 없다고 봅니다.

그렇지만 이부분에 대해서는 좀더 두고 보아야 할 것입니다.

트럼프 정부 (이민국)가 이 문제를 가지고 부모의 영주권을 거부할 경우 분명히 이민국은 소송 당할 것이고 결국은 위헌이라고 판단 될 것이라고 봅니다.

 

 

기사 제공: 김기철 이민 변호사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knet730.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제 1회 달라스 체육대회 준비 보고회 및 기자회견

달라스 체육회가 주최하는 제 1회 달라스 체육대회 준비 보고회 및 기자회견이 어제 오전 11시 체육회 사무실에서 열렸습니다. 어제 보고회엔 황철현 체육회장, 이문한 이사장, 김성한… 더보기

Southlake 커플, 기니아 출신 여성을 16년간 무급으로 착취

Southlake의 한 커플이 서아프리카 출신 여성 한 명을 10년 넘게 임금을 한 푼도 주지 않고 가정부로 착취해 온 일이 드러나 어제 기소됐습니다. 이들 부부가 지난 2000년… 더보기

타운홀 미팅에서 Botham 사망 의혹 제기돼…용의자 경관 해고 요구

[앵커] Dallas 시민들 사이에 여전히 Botham Jean 사망 사건에 대한 불만의 소리가 높은 가운데, 최근 열린 타운홀 미팅에서도 해당 사건에 대한 시민들의 열띤 문제 제… 더보기

이번 토요일, 추분에 따른 가을 본격 시작

이틀 후 토요일 밤부터 추분에 접어들고 북반구에 가을이 시작되면, 올해, 유난히 습하고 뜨거웠던 텍사스의 긴 여름이 끝날 전망입니다. 올해는 미 동부 서머타임 기준으로 오는 토요일… 더보기

Fort Worth 남성, 전자담배 폭발로 손과 다리 화상 입어

전자 담배 사용자가 늘면서 해당 담배 폭발 사고도 증가하는 추세인 가운데, 지난 주 화요일, Fort Worth에서 남성 한 명이 전자 담배 폭발로 손과 다리에 화상을 입는 일이 … 더보기

Austin 기업가 남성, 16세 미성년 소녀 성폭행…행방 추적 중

Austin 출신의 한 기업인 남성이 열 여섯 살의 미성년 소녀를 성폭행한 일로 고소당했습니다. 해당 기업인은 3D 프린팅 총기제작업체 Defense Distributed를 운영하… 더보기

유권자 등록을 돕는 ‘선거 관리 등록 자격증’ 취득 교육 예정

한인들의 정치력 신장을 도모하고 투표 참여를 높이기 위해 유권자 등록을 돕는, ‘선거 관리 등록 자격증’ 취득을 위한 교육이 이번 주 토요일 오후 3시 달라스 한인 문화센터에서 열… 더보기

Mavericks 구단 내 부적절한 직장 문화 드러나…구단주, 책임 인정

[앵커]프로농구팀DallasMavericks구단이본부내에서수십년간지속돼온부적절한직장문화에대해인정하며 책임질것을약속했습니다.구단본부내 성희롱문제와부적절한 행태에대한수사결과공개에따른조… 더보기

H마트 “한아름 고국통신판매” 2018 추석맞이 인기상품 최대 35% 할인

미주 최대 아시안 슈퍼마켓 체인 H 마트의 “한아름 고국통신판매" 서비스가 9월 24일 추석을 앞두고 본격적으로 고객 맞을 준비를 시작했다. 미국에서 간편하게 결제하여 한국으로 선… 더보기

강도 총격에 사망한 Fort Worth 경찰관 Garrett Hull을 위한 추모 촛불 집회 열려..

지난 주 금요일 강도 사건 수사 중 총격을 받아 사망한 Fort Worth의 Garrett Hull 경관에 대한 추모 촛불 집회가 오늘 저녁에 열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Hull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