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세력 강화된 열대성 폭풍, 이멜다 북진에 주 자원 대비 동원령 내려져

0

 

멕시코만 주변에 머물던 열대성 폭풍 이멜다(Imelda)의 세력이 강해져 텍사스(Texas) 남부 해안으로 접근해 오고 있다는 예보가 나온 가운데, 그렉 애봇(Greg Abbott) 주지사가 텍사스 전역의 주 자원을 비상 상황에 대비해 대기 조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연방 허리케인센터 설명에 따르면, 더운 공기를 내보내던 열대성 저기압이 세력이 강해져 이멜다라는 폭풍으로 발달해 어제 오후 1시경, 갤버스톤(Galveston) 서남쪽 40마일 지점까지 접근한 뒤 시속 40마일의 강풍을 동반하고 시속 7마일의 속도로 북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폭풍 시스템의 접근으로 텍사스 걸프만 해안 지역에 폭우와 이로 인한 인명 피해가 우려되는 홍수 발생도 예상되고 있어 갤버스톤 등 해안 지역에 열대성 폭풍 경보가 발령됐습니다

한편 북쪽으로 이동 중인 이번 폭풍은 북텍사스(North Texas) 지역에도 영향을 미쳐 오늘 비 소식이 있을 예정이며 내일과 모레 금요일(20)까지 올 가능성도 큰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텍사스 메디컬위원회, 아동 성폭행 및 마약 소지 혐의 의사에 일시 면허 정지 처분 내려

텍사스메디컬위원회TMB가아동성폭행과마약소지혐의로체포된북텍사스의사의면허를정지시켰습니다.강치홍기자입니다.<기자>쉰세살의티모시콜린스(TimothyMorrisCollins)라는… 더보기

대학 부정입학 스캔들 브로커 텍사스 테니스 코치, 형량 감경 조건으로 유죄 인정

미 전역을 떠들썩하게 한 대학 부정 입학 스캔들에서 브로커 역할을 한 텍사스(Texas) 테니스 클럽 회장이 유죄를 인정했습니다. 올해 예순 두 살인 마틴 폭스(Martin Fox… 더보기

리프트 이용 여성, 납치 위기에 도주…휴스턴 경찰, 용의자 두 명 신변 확보에 주력

휴스턴(Houston)에서 한 여성이 공유 서비스차량 리프트(Lyft)를 이용했다가 납치 당할 뻔한 일이 발생해 해당 차량 이용에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당부되고 있습니다. 지난 주… 더보기

70대 여성, 핏불 세 마리에 공격 받아 중상…견주 여성 체포돼

달라스(Dallas)에서한70대여성이개세마리에게공격을받아중상을입는사건이또발생한가운데견주인40대여성이경찰에체포됐습니다.소피아씽기자입니다.<기자>지난주말,오크클리프(OakC… 더보기

플래이노에서 가정집 파티중 총격 사망 사고 발생, 올해 첫번째 살인사건

〔앵커〕 알렌(Allen) 고등학교 소속 한 풋볼 선수가 플래이노(Plano)의 한 가정집에서 열린 파티에서 총격을 받고 사망했습니다.강치홍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 더보기

니산 자동차, 브레이크 결험으로 2차 리콜 결정, 3만9000여대 영향

〔앵커〕 일본 자동차 제조사 니산(Nissan)이 차량 화재 위험을 우려해 수십 만대의 자사 차량을 리콜 조치했습니다.소피아 씽 기자입니다. <기자> 최근, 니산이 브레… 더보기

열광과 함성, 2019 코리안 페스티벌 성료

〔앵커〕 ‘2019 코리안페스티벌’이 지난 토요일Carrollton Asian Town Center에서 열렸습니다. 100여명이 함께한 어가 행렬로 이날 행사의 포문이 열렸으며, … 더보기

주 달라스 영사 출장소, 공공외교대사와 함께 하는 차세대 동포 간담회 개최

주 달라스 영사출장소가 주최한 ‘한국 공공외교대사와의 차세대 동포 간담회’가 어제 저녁6시 수라 소연회장에서 열렸습니다. 달라스 영사출장소 김동현 영사의 사회로 진행된 간담회는 홍… 더보기

달라스 교회 신도 10명, 일산화탄소 중독돼 병원 이송…한 명은 실신

달라스(Dalls)의 한 교회에서 일산화탄소 중독 사고가 발생해 실신자 한 명을 포함 10명의 신도가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이번 주 수요일(13일) 밤,… 더보기

UNT 학생들, 켐퍼스 침묵 시위 벌여…교직원 인종차별 발언 관련해 대학의 실천적 변화 요구

UNT 학생들이 교직원의 인종차별적 발언 문제와 관련해 대학 당국의 변화 모색을 요구하며 침묵 시위를 벌였습니다. 어제UNT 이사회가 열린 건물 앞에서 해당 대학 학생회를 포함한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