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달라스 카운티, 23일 밤 11시 59분부터 자택 대피 명령 발효

0

 

달라스 카운티의 클레이 젠킨스 판사는 어제, 달라스 카운티 전 지역 주민 외출 금지를 의미하는  ‘자택 대피’(shelter in place)명령을 발표했습니다.

이같은 달라스 카운티의 초강력 제재안은 코로나 19 바이러스의 빠른 지역적 확산 감염 때문입니다. 강치홍 기자입니다.

 

<기자>

어제 기준 북텍사스 지역에서만 코로나 19 양성 확진 누적 사례는 256건을 기록했습니다.

특히 달라스 카운티 지역은 어제 2명의 사망자와 38명의 신규 확진 사례를 보고하며, 코로나 19 총 누적건수 131건을 기록해, 텍사스 내에서 가장 빠른 증가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달라스 카운티 클레이 젠킨스 판사는 어제 오후 해당 카운티 전 지역 주민의 외출을 금지하는 ‘자택 대피’(shelter in place) 명령을 발표했습니다. 

이같은 명령은 달라스 카운티가 취한 가장 강력한 제재안으로 오늘 밤(23일) 11시 59분에 발효돼 오는 4월 3일까지 유효합니다. 이에 달라스 카운티 주민들은 내일부터 꼭 필요한 경우가 아니면 집 또는 거주지에 머물러야 합니다. 다만 식료품, 음식 및 처방 약, 의료 서비스 등을 이유로 불가피하게 외출할 경우 '사회적 거리 두기'를 수행해야 합니다. 또한 애완 동물 산책 및 야외 운동은 허용되지만, 사회적 거리 두기인 6피트 간격을 유지해야 합니다.

또한 필수업종을 제외한 업소들은 문을 닫게되는데, 필수 소매업종의 경우 그로서리 스토어, 웨어 하우스 스토어, 창고형 대형 스토어, 주류 판매점(liquor stores), 주유소, 편의점(Convenience stores), 파머스 마켓, 식품 잡화점(bodegas) 등 음식 및 주요 생활 필수품들을 파는 곳은 영업 가능합니다. 또 일반 소매 식당의 경우는 테이크 아웃과 배달만 가능합니다. 이외, 생활 편의와 관련된 세탁소, 자동차 정비소, 하드웨어 스토어(철물점), 배관공, 전기 기사, 해충 박멸업자, 건물 청소 및 유지 보수 등 주거 및 사업장들의 안전, 위생 및 필수 운영 유지에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는 운영할 수 있습니다. 또 보육 서비스, 법률적 행위에 있어 명령 사항 이행 등으로 도움이 필요한 법률, 회계 등과 같은 전문 서비스 분야는 부분 운영됩니다. 이 밖에 뉴스 미디어, 라디오, 신문등의 미디어 서비스와 필수 정부 기관, 의료 시설, 사회복지 시설 등은 운영합니다. 다만 의료 서비스의 경우 물리치료, 지압 등의 선택적 진료 및 수술, 치과 진료 등은 금지됐으며, 경우에 따라 주치의 등과 상담해야 합니다. 달라스 DKnet 뉴스 강치홍입니다.

 

 

 

코로나19  예방 생활수칙 (CDC제공)

 

 

   

- 손 씻기: 비누와 물로 20초 이상 손을 깨끗이 씻으십시오. 특별히 화장실 사용 후, 식사 후, 코를 풀거나 기침, 재채기를 하고 난 후 손을 깨끗이 씻으십시오. 비누와 물이 없을 경우 알콜이 주성분 (60-95%)으로 된 손 세정제를 사용하십시오.

 

- 씻지않은 손으로 얼굴을 만지지 마십시오.

 

- 에티켓 지키기: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경우 화장지로 코와 입을 가리십시오. 화장지가 없으면 옷소매로 가리십시오. 화장지는 사용 후 휴지통에 버리십시오.

 

- 소독 및 청결 유지 : 손이 자주 닿는 부분이나 테이블,문 손잡이, 핸들, 전화기, 키보드, 화장실 등 사물을 비누를사용해 정기적으로 닦아 주십시오.

 

- 사회적 거리 두기 : 사람과 대면시 서로 적당한 거리를 두고, 특히 아픈 사람과의 접촉은 피하십시오.

 

 

- 자발적인 자가격리: 호흡기 질환 증상이 있을 경우 자택에 머무르십시오. 또한 마스크를 하고 병원에 가서 진료를 받으십시오. 아프지 않다면 마스크를 착용할 필요가 없습니다.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knet730.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시위로 인한 소요 피해 입은 '상점들', 피해 수습에 '분주'

조지플로이드(GeorgeFloyd)사망사건으로촉발된전국적인항의시위의일환으로달라스(Dallas)에서도지난주금요일(5월29일)과지난토요일(30일)이틀연속폭동으로번진항의시위가열린후일요일… 더보기

지난 토요일, 달라스 시위 현장에서 '집단 폭행' 발생

지난토요일(5월25일)달라스(Dallas)에서전날에이어발생한두번째소요사태가끝나갈무렵빅토리파크(VictoryPark)에서한남성이다수의무리에휩싸여집단폭행을당하는사건이발생했습니다.미니애… 더보기

조지 플로이드 장례식, 고향인 휴스턴에서 치러질 예정

미니애폴리스(Minneapolis)경찰의과잉진압에사망한흑인남성조지플로이드(GeorgeFloyd)의시신이성장기를보낸고향휴스턴(Houston)으로돌아올예정이라고실베스터터너(Sylves… 더보기

PPP 대출금 일부, 실제 사용 안돼...구제책 '개정' 시급

코로나19여파로심각한경영난을겪고있는중소기업을구제하기위해연방정부가제시한급여보호프로그램PPP에근거한대출기금의일부인1400억달러가실제로사용되지못하고있어해당구제책에대한개정이매우시급한상황입… 더보기

달라스 카운티, 코로나 19 확진 사례 '증가세' 보여

어제달라스카운티(DallasCounty)의코로나19누적확진자가1만명선을돌파했습니다.달라스카운티보건국은어제신규양성확진자수228명,추가사망자1명을보고했습니다.사망자는70대이며,고위험건… 더보기

격화된 시위에 상점 절도, 기물 파손 등 '피해' 발생

주말동안벌어진격화된시위로달라스에서도경찰차가파손되고다운타운업소들이약탈당하는피해가발생했습니다.신한나기자입니다.<기자>조지플로이드사망으로촉발된주말시위가폭력과상점절도,기물파손행… 더보기

애봇 주지사, 주말 동안 열린 시위 격화에 '비상사태' 선포

조지플로이드사건으로촉발된시위가텍사스내주요도시에서지난주말동안열렸습니다.그렉애봇텍사스주지사는격화된시위에대응하기위해비상사태선포및주방위군을파견했으며,지방정부들도비상사태및통행금지령을발령했습… 더보기

플로이드 사건 관련 시위 3일간 지속...일부 지역은 '통행 금지령'

백인경찰관에의해사망한조지플로이드의사건에항의하는시위가지난3일간달라스지역에서도열렸습니다.주말시위로100여명이넘는사람들이체포됐고,기물파손및폭력등소요사태로달라스일부지역에는통행금지령이내렸졌… 더보기

달라스 “통행 금지” 발표... 애봇 주지사 '비상사태' 선언

달라스의 일부 지역에서 오늘 저녁 7시부터 통행금지가 시행됩니다. 달라스 경찰국 르네 홀 국장은 오늘(31일, 일) 오후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홀 국장은 이번 통행금… 더보기

흑인 사망관련 '시위격화'...애봇 주지사, 주요 도시에 주방위군 급파

그렉 애봇 텍사스 주지사가 어제(30일) 달라스를 비롯해, 어스틴, 샌안토니오, 휴스턴 등에 1,500여명의 주방위군을 파견했습니다.지난29일(금)달라스에서시작된시위격화가원인으로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