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텍사스, 주립 생활센터 거주자와 직원 대상 감염 검사

0

텍사스 주 정부가 코로나 19 집단 감염 핫스팟으로 부상한 요양원과 교도소에 대한 광범위한 진단검사 실시를 결정한 것에 이어 주 지원으로 운영되고 있는 생활센터 입소자들에 대한 전수 진단 검사도 계획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해당 생활센터는 지적 발달 장애인들이 공동 거주하는 곳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어제(21일) 주 보건국이 발표한 해당 검사 계획은 지난 3월 덴튼 시 주립 생활센터에서 발생한 코로나 19 집단 감염 사태후에 강구된 대책으로 빠른 시일 내에 실행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당 생활센터에서 입소자 55명과 직원 66명이 코로나 19에 감염됐으며 그 중 60대 남성 한 명이 사망했습니다. 

 

해당 카운티 보건국은 당시 감염 사태 발생 후인 3월 말경 해당 센터의 모든 입소자들을 대상으로 코로나 19 진단검사를 실시했습니다. 

 

텍사스 주 보건국은 센터 입소자 가족들 앞으로 보낸 이메일을 통해 코로나 19 진단검사를 주 전역 13개 생활센터의 모든 입소자들에게 확대 실시할 예정이며 해당 센터 직원들에 대한 전수 검사 계획도 마련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스캇 숄칠린(Scott Schalchlin) Associate Commissioner는 주문한 진단 키트가 곧 도착할 예정이며 검사가 이뤄지는 대로 양성 확진 여부를 가족들에게 알릴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텍사스는 앞서 요양원 거주자들에 대한 전수 진단검사와 교도소 재소자들에 대한 광범위한 진단 검사 계획을 밝힌 바 있습니다. 

 

그렉 애봇(Greg Abbott) 주지사는 성명을 통해 “다중 거주 시설에 대한 진단 검사 확대 결정의 여세를 몰아 주 전역의 10개 정신병원 입원 환자와 지원 인력들에 대해서도 전수진단 검사를 실시할 것이며 이는 잠재적 핫스팟을 확인하고 확산을 둔화시켜 감염병에 가장 취약한 그룹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애쓰는 주 정부 노력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이전까지 텍사스에선 코로나 19 감염 증상이 나타나거나 해당 감염병 노출이 의심될 경우에만 다중 거주 시설 거주자들과 환자들에 대한 코로나 19 진단검사가 실시돼 왔습니다. 

 

그 결과 주 전역에서 정신 병원과 주립 생활센터의 환자와 입소자 161명이 양성 확진자로 확인됐으며 그 중 10명에 가까운 사람들이 사망했습니다. 

 

 

 

 

 

코로나19  예방 생활수칙 (CDC제공)

 

 

 

   

- 손 씻기: 비누와 물로 20초 이상 손을 깨끗이 씻으십시오. 특별히 화장실 사용 후, 식사 후, 코를 풀거나 기침, 재채기를 하고 난 후 손을 깨끗이 씻으십시오. 비누와 물이 없을 경우 알콜이 주성분(60-95%)으로 된 손 세정제를 사용하십시오.

 

- 씻지 않은 손으로 얼굴을 만지지 마십시오.

 

- 외출할 때는 마스크나 천으로 된 페이스 커버로 코와 입을 가려 주십시오. 

 

- 에티켓 지키기: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경우 화장지로 코와 입을 가리십시오. 화장지가 없으면 옷소매로 가리십시오. 화장지는 사용 후 휴지통에 버리십시오.

 

- 소독 및 청결 유지 : 손이 자주 닿는 부분이나 테이블,문 손잡이, 핸들, 전화기, 키보드, 화장실 등 사물을 비누를 사용해 정기적으로 닦아 주십시오. 특히주유할 때, 마트에서 카트 손잡이를 잡을 때 주의 하십시오. 

 

- 사회적 거리 두기 : 사람과 대면 시 서로 6피트, 약2미터의 거리를 두고, 특히 아픈 사람과의 접촉은 피하십시오.

 

- 자발적인 자가격리: 호흡기 질환 증상이 있을 경우 자택에 머무르십시오.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knet730.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코로나 19 관련 사기 범죄 '기승'...피해액만 3,860만 달러

코로나19사태이후미국내관련사기범죄가기승을부리면서피해액만3,860만달러에이르고있다고CNBC가어제보도했습니다.CNBC는연방거래위원회(FTC)에거의5만2,500명에이르는미국인이이런사기피… 더보기

PPP 융자 취소 규모 최소 '180억 달러'

연방정부의급여보호프로그램(PPP)융자취소규모가최소180억달러이상으로집계됐습니다.지난22일블룸버그가중소기업청(SBA)자료를토대로분석한결과1차와현재진행중인2차지원을모두합해취소된융자액은… 더보기

달라스 카운티 코로나 19 확진자 수 '하향세' 지속

달라스카운티(DallasCounty)의지난한주간코로나19신규확진자수가계속하향곡선을그리고있으며메모리얼데이연휴기간엔사망자도전혀발생하지않아코로나19확산상황호전에대한기대감이일고있습니다.이… 더보기

달라스 교육구, 여름 방학 '가정 도서관 프로그램' 가동

이번주목요일(28일)부터공식적으로여름방학이시작되는달라스교육구가초등학교학생들의학습부진예방차원에서가정도서관프로그램(homelibrary)을실시할것으로전해졌습니다.이는현재코로나19확산방… 더보기

"해외 유학생들의 미국 내 취업길 막는다"...OPT 프로그램도 '제한' 검토

도널드트럼프대통령이해외유학생들의미국내취업을막는방안에이어문화교류비자(J-1)와특정계절에만일하는노동자를제한하는정책을검토하고있습니다.코로나19에따른대규모실업때문이라지만사실상이민을막겠다는… 더보기

달라스 카운티, 주말 음주 운전 사고 '급증'

이번메모리얼데이연휴기간웨스트달라스에서일가족3명이사망한교통사고등,주말동안음주운전사고등이빈발하게일어난것으로전해졌습니다.신한나기자입니다.<기자>지난25일이른새벽웨스트달라스(W… 더보기

덴튼/ 콜린 카운티, 한 자리수 확진자 눈 앞에...사망자는 '0'

어제(25일)덴튼(Denton)과콜린카운티(CollinCounty)에서코로나19신규확진사례가10명내외의소규모로발생하고사망자는한명도나오지않았다는긍정적인소식이전해졌습니다.소피아씽기자입… 더보기

2차 영업 재개에 연휴 특수까지 기대했던 업소들 '실망'

매년메모리얼데이(MemorialDay)연휴특수를누려온달라스(Dallas)지역의레스토랑과술집들이올해는코로나19확산우려와제한적인영업재개조치그리고지난주말동안내린많은비로영업상황이기대에미치… 더보기

29일부터 달라스와 포트워스 동물원 '재개장'

본격적인경제재개방침에따라,오는29일부터달라스와포트워스에위치한동물원들이재개장에들어갑니다.강치홍기자입니다.<기자>약11주간문을닫았던달라스동물원과포트워스동물원이강화된보건수칙적… 더보기

북텍사스, 주택가 독사 출몰 '비상'...경계와 대처 요령 '당부'

텍사스봄철이면주택가에나타나사람들을놀라게하고심지어물기까지하는독사가올해는특히더많이민가에출몰해주민피해가적지않은것으로전해졌습니다.최근동물전문가와병원응급기관들이황갈색독사출몰에대한경계와피해방… 더보기